[MUSIC]하이퍼팝의 대표 뮤지션 PC뮤직 신보 발매 중단 발표

조회수 1338

10주년을 맞은 하이퍼팝, PC뮤직 전격 신보 발매 중단 발표




오늘은 현대 음악의 한 장르인 하이퍼팝(Hyperpop)에 대해 알아보려고 합니다. 하이퍼팝은 지난 10년 동안 팝 음악의 경계를 넓혀온 PC 뮤직(PC Music)과 그와 연관된 아티스트들이 주도하는 실험적인 음악 장르입니다. 'PC 뮤직'은 2013년에 A.G. 쿡(A. G. Cook)이 설립한 레이블로, 지속적인 해방적 상상력과 과감한 음악적 표현을 통해 주목을 받아왔습니다. 이번 해를 기점으로 PC 뮤직은 신보 발매를 중단할 예정이지만, 레이블은 아카이브 프로젝트와 특별 재발매에 주력할 예정입니다.

PC 뮤직과 소속 아티스트들은 대표적으로 QT의 "Hey QT"를 시작으로 하이퍼팝의 대안적인 비전을 구체화했습니다. "PC Music, Vol. 1"과 "PC Music, Vol. 2" 컴필레이션 앨범은 이러한 음악적 비전을 보여주며, 하이퍼팝 장르의 입지를 확장시키는 데 큰 역할을 했습니다.




하이퍼팝은 전통적인 팝 음악의 규칙을 벗어나고, EDM,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 퓨처베이스 등 다양한 장르를 혼합하여 실험적인 사운드를 만들어냈습니다. 음악적인 텍스처와 소리에 중점을 두며, 과장된 감정과 혁신적인 가사로 다양한 주제를 다뤄서 많은 리스너들의 찬사를 받은 장르기도 합니다.

하이퍼팝의 대표적인 아티스트 중에는 SOPHIE, 100 gecs, Arca, Rina Sawayama 등이 있습니다. SOPHIE의 "Bipp"와 "Ponyboy", 100 gecs의 "money machine"과 "hand crushed by a mallet", Arca의 "Xen"과 "Kick I", Rina Sawayama의 "XS"와 "STFU!"는 각각 하이퍼팝 장르의 대표적인 곡들로 알려져 있습니다.







하이퍼팝은 리스너들에게 새로운 음악적 경험을 선사 했으며, 실험적이고 독창적인 아티스트들에게 창작의 자유를 제공했다는 평가를 받습니다. 대중적인 팝 음악의 형식에 도전하고 새로운 사운드와 형식을 탐구하는 데에 중점을 두며, 청취자들에게도 기존의 음악보다 다양한 감각적인 경험을 제공했다고 보여집니다. 하이퍼팝의 음악적 특징이라고 할 수 있는 것에는 소리의 왜곡, 급격한 비트 변화, 높은 음색의 보컬 처리, 시원하고 선명한 사운드 등이 있는데요. 이러한 요소들은 전통적인 팝 음악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것들이었습니다. 그래서 더 새로움을 추구하는 많은 리스너들이 찾아듣지 않았을까 예상합니다.

대표적인 하이퍼팝 뮤지션이라고 할 수 있는 PC 뮤직(PC MUSIC)은 하이퍼팝의 끊임없는 상상력과 실험정신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PC 뮤직의 10주년을 기념하여 레이블은 사운드클라우드에 100분짜리 미공개곡과 리믹스로 구성된 믹스를 공개했습니다. 



아티스트들의 곡들이 포함된 이 믹스는 마지막이 될지 모를 PC 뮤직의 작별 인사로, 슬픔을 음악적으로 표현한 2010년대 가장 파급력 있는 레이블의 믹스셋이라고 보여집니다.

하이퍼팝은 음악적 경계를 넓히고 실험적인 사운드를 탐구하는 현대 음악의 중요한 장르입니다. PC 뮤직과 그들의 아티스트들은 하이퍼팝의 발전과 함께 대중 음악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역할을 한다는 점에서 주목할 가치가 있습니다. 앞으로 이 장르는 어떤식으로 또 변화를 예고할지 지켜봐야할것 같습니다. 


TAG : #PCMUSIC #Hyperpop #피시뮤직 #하이퍼팝 #







준비중입니다